23觀看次數

Nicolas Piccato has been in charge of Panda Media in Korea since 2009. In 2010, he produced a feature film called “Approved for Adoption”, which was a joint project made in Belgium, France and Korea. Since then, Piccato’s interest in multimedia projects and documentary production grew. He started a media business in Myanmar since 2012 and even entered into the local TV market. Now, he is focused on producing films and participating in exhibitions. Also, Piccato has held his post as chairman of the Italian Chamber of Commerce in Korea (ITCCK) for 3 years in a row.
On this week’s episode of [B CRUZE], we will hear about Nicolas Piccato’s leadership and his experience in the media industry.

니콜라스 피카토 // 판다미디어 사장
니콜라스 피카토는 2009년부터 한국에서 판다미디어를 관리하고 있다. 2010년에는 벨기에와 프랑스, 한국 3국에서 합작으로 진행한 프로젝트, 장편영화 ‘Approved for Adoption’ 제작을 하기도 했다. 그 후에는 멀티미디어 프로젝트에 대한 호기심이 생겨 다큐멘터리 제작에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한다. 2012년부터는 미얀마에서 미디어사업을 시작했으며 로컬 TV 시장에 진입 한 이후에는 영화를 만들고 박람회장에 참여 하는 것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니콜라스 피카토는 3년 동안 주한 이탈리아 상공 회의소 (ITCCK)의 회장을 역임하기도 했다. 이번주 [B CRUZE]에서는 미디어와 문화분야에서 화려한 경력과 진취적인 리더십을 가진 니콜라스 피카토를 만나본다.

Visit ‘Arirang Culture’ Official Pages
Homepage: http://www.arirang.com
Facebook: http://www.facebook.com/arirangtv
Twitter: http://twitter.com/arirangworld
Instagram: http://instagram.com/arirangworld